민디자인그룹 사이드 로고

PHONE:         010-8021-3899

E-MAIL:         min@mindesigngroup.com

ADDRESS:      201 Eonju-ro Gangnam-gu Seoul Korea

Lorem ipsum dolor sit amet, elit adipiscing elit. In ullamcorper
Leo, Eget euismod orci.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문의하기
[contact-form-7 id="4438" title="문의하기"]
  /  Interior Column   /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민디자인그룹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라이프스타일 콘셉트 스토어
상업공간 인테리어
카페+갤러리+부티크 복합매장

일상이 복잡해지는 대신 인간이 추구하는 그 외의 것은 점점 단순화되고 있습니다.

인테리어 역시 점점 더 단순함을 추구하는 디자인으로 변모하고 있지만 모든 상업적 테마는 복합적으로 인간 생활의 선택과 판단을 점점 단순화시키면서 한곳에 여러 테마가 복합된 공간으로 인간의 선택을 외부에 의해 판단의 수동화를 시키고 있습니다.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민디자인그룹

@Various Associates

 

너무나 빠르게 변화하는 트렌드를 사업자들은 미처 인지하지도 못하고 거꾸로 밀려가는 형태입니다.

문자에서 사진, 사진에서 동영상으로 인간의 뇌를 거의 마비시켜가며 문명의 지배와 틀 속에 인간은 사육되어가고 있습니다.

물론 인간이 만들어낸 문명의 아이러니이겠죠.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민디자인그룹

@Various Associates

 

컴퓨터, 내비게이션 등등 지도를 찾으며, 표지판을 찾으며 스스로 목적지를 향한 노력 없이 컴퓨터가 지시하는 대로 움직이면 되고, 어떤 답을 얻기 위해 노력해야 하는 수고가 많이 덜어지는 반면, 우리 인간의 뇌는 점점 무기력해질 수밖에 없는 현실입니다.

지금은 냉장고에 말을 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고, 무생물체와 대화를 할 수 있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인간은 점점 고립되어 가고 있고, 점점 편리함에 습관 되어버리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점점 더해지겠죠.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민디자인그룹

@Various Associates

 

인테리어 역시 복잡함에서 벗어나, 단순함의 디자인을 선호하는 경향이 더욱 뚜렷해지며, 한 공간에 여러 가지 테마를 즐길 수 있는 복합적 매장이 점점 많아지는 추세입니다.

사업자로 하여금 조금 더 효과 있는 투자의 콘셉트입니다만, 인테리어의 모든 시장 역시 부익부 빈익빈으로 가고 있는 현실입니다.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민디자인그룹

@Various Associates

 

단순하고 밋밋한 인테리어가 트렌드라 하나, 재료비 인건비의 현실화가 됨으로써 조금 더 력셔리 하고 고전적 디자인을 원한다 해도 현실적으로 비효과적 투자가 되므로 꺼리는 것은 아닌가 한 번쯤 생각해 봅니다.

물론 기술적인 인적 자원의 결핍 역시도 디자인의 선택폭을 좁게 만드는 이유 중의 하나일 것입니다.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민디자인그룹

@Various Associates

 

매일 매일 새롭고, 예전과 비교 할 수 없는 좋은 자재들이 많이 나옵니다.

패브릭 시장 역시 마찬가지로 지금은 천연, 자연에서 오는 자재를 쓰지 않아도 그것에 버금가는 좋은 퀄리티의 자재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카페 갤러리 부티크 복합매장 인테리어 민디자인그룹

@Various Associates

 

합리적 결과의 도출은 디자인이 제작 시간과 공정 등을 최대한 단축하게 하고 조금 더 자연 친화적인 자재를 사용함으로써 합리적 비용 절감과 만족의 빅딜이 성사되었다고나 할까요?

너무나 빠르게 변하는 디자인 대중심리와 너무나 다양해진 자재의 종류에서 디자이너들의 심각한 고민에 빠지는 그런!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Go to Home →

 

Post a Comments